홍보마당

홍보마당공지사항

공지사항

호남대, 중소기업·소상공인 경영애로 진단·지원 나선다
글번호 268 등록일 2019-02-25
등록자 LINC+사업단 조회수 150명
다운로드 15507963721_117.jpg   15507963722_61.jpg  




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 운영기관 선정…경영-기술-금융-마케팅 등 컨설팅 호남대학교(총장 서강석)가 광주 ‘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’ 위·수탁 계약 운영기관으로 선정됐다. 호남대학교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선도대학(LINC+, 단장 양승학)은 11월 21일 광주광역시 광산구청(구청장 김삼호) 구청장실에서 ‘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’ 위·수탁 계약을 체결하고 광산구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 애로를 진단하고 맞춤형 지원에 나섰다. 기업주치의센터의 사업목적은 광산구 관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경영-기술-금융-마케팅 등 기업 활동에 대한 현장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함으로써 기업의 생산성 향상 및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는 것이다 사업대상은 광산구 소재 중소기업과 소상공인, 사회적 기업 및 협동조합, 골목상권, 청년창업 등 포함하여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다. 호남대학교 양승학 단장은 “호남대학교는 2009년도부터 수행한 산학협력중심대학,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선도대학(LINC+)육성사업 등 유사사업 총 481건의 경험을 인정받아 수탁사업자로 선정됐다” 며 “분야별 주치의와 학교 전문가 컨설턴트를 통해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돕겠다.”고 말했다. 12월 중순 평동종합비즈니스센터에 137㎡ 규모로 문을 여는 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는 호남대 산학협력단이 광산구를 대신해 2020년 12월까지 운영한다.


이전글 LINC+사업단, ‘지역문제해결 아이디어 경진대회’
다음글 ‘한국멀티미디어학회 추계학술대회’서 5팀 우수논문상